디자인에 관심이 많은 나는 분위기 좋은 카페나 음식점을 찾아다니는 것을 즐긴다. 돌아다니다 보면 정말 트렌디하고 감각을 사로잡는 곳들이 많다. 사실 이 행위의 남는 것은 눈이 높아지고 분위기 따진다는 주변의 잔소리뿐, 하지만 창업지원 사업파트에 일하다 보니 이 모든 관심 또한 결코 헛일은 아닐 것이라 꿋꿋이 새긴다는…

요즘 유행하는 매장스타일에는 어떤 게 있나, 전문가에게 들은 현재 매장스타일 변천과정을 한번 정리해봤다. 

레트로<빈티지<인더스트럴

이 세가지 형태의 인테리어 스타일이 순서대로 유행이 번졌고, ‘레트로빈티지’, ‘빈티지인더스트럴이라는 형태로 혼재되어 표현하기도 한다. 

레트로(Retro)

레트로(Retro)는 복고주의를 지향하는 하나의 유행, 패션 스타일이다. 일본스타일인지 유럽스타일인지 모를 복고풍의 원목느낌이 바로 이 느낌이다. 내추럴한 원목 파티션이나 원목 소재의자가 세팅된 곳 중에 분위기를 잘 살린 매장느낌

 

원목소재의 책상과 오래된 느낌의 재봉틀로 장식해 놓았으나 이 곳은 악세사리 전문점!

 

오래된 나무느낌의 일본의 한 음식점


빈티지(Vintage)

포도주가 만들어진 연도를 의미하는데 주로 오래 숙성될수록 좋은 평가를 받는 데서 유래되어, 요즘에는 오래되어 좋은 것이라는 의미로도 많이 쓰인다. 이태원에 위치한 앤틱 가구거리에 가본 사람이라면 알 것이다. 오래된 느낌의 멋스런 가구가 빈티지스러움의 한 축이라 생각하면 된다. 또 복고풍의 느낌도 빈티지 인테리어의 한 방식이기도 하다. 홍대, 합정에 이러한 인테리어를 한 매장들이 많이 있다.

빈티지하지만 고풍스러운 벽화를 그려넣은 인테리어


인더스트럴(Industrial)

철제, 노출콘크리트를 사용한 인더스트리얼 인테리어로 요즘 제일 많이 볼 수 있는 스타일이다. 시공 가격도 비교적 낮은 편이라서 더 인기가 있다. 자칫 보면 공사를 하다 만 스타일이라 생각되기 쉽지만, 메탈릭한 예쁜 전구나 조명들을 사용하면 한층 멋스러워 보인다.

 

인더스트럴 인테리어로 공사한 매장 모습

철제느낌의 설치물(빗+가위)로 미용실의 느낌을 고풍스럽게 알린다

 

 예비창업자여러분 열심히 걸어다니며 구경하자 그리고 찍읍시다. 으리~!

 

<희망가게>
저소득 한부모 여성가장의 경제적 자립을 위해 무보증 신용대출(마이크로크레딧)방식으로 창업을 지원합니다. 2004년을 시작으로 2014년 5월 현재 수도권을 비롯하여 원주, 춘천, 대전, 천안, 청주, 대구, 경산, 구미, 포항, 광주, 목포, 부산, 김해, 양산에 이르기까지 210여 곳의 사업장이 문을 열었습니다. 나눔의 선순환을 지향하는 희망가게, 창업주들이 매월 내는 상환금은 창업을 준비하는 또 다른 여성가장의 창업자금으로 쓰입니다.
 
<아름다운세상기금>
서경배(아모레퍼시픽 대표) 님를 비롯한 그 가족은 2003년 6월 한부모 여성가장의 경제적인 자립을 지원하는 <아름다운세상기금>을 조성하였습니다. 이 기금은 우리 사회 가난한 어머니들과 그 자녀들이 건강하고 아름다운 삶을 살아가길 바랬던 장원 서성환(아모레퍼시픽 창업주) 님의 마음과 고인에 대한 유가족의 존경이 담겨져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