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그래퍼 조선희작가와 함께 한「두개의 상像」

                                                              사진책「두개의 상像」

사진_조선희

글_박사

 

 

 

2004년 1호점을 연 희망가게가 2011년 100개점을 열었습니다.

한 어머니로서 창업은 생계를 위한 ‘일’이지만, 
또한 아이들과 행복하게 사는 ‘꿈’의 바탕입니다.

「두개의 상像」은 조선희 작가

100가지 희망가게 ‘일’ 그리고 ‘꿈’ 을 
주제로 희망가게 100호점의 이야기를 사진에 담은 책입니다.

책은 비매품이며 아름다운재단에서 보관하고 있습니다.